오늘의 묵상

솔로몬이 성전을 봉헌하였을 때 참으로 위대한 아름다움을 간직하기도 하고 엄청난 업적이었던 그 성전은, 온 우주를 창조하신 분을 모시기에는 너무나 하찮고 작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유한한 인간들과 함께 거하시기로 작정하셨습니다. 그것이 바로 예수님의 삶이 뜻하는 바입니다. (요한복음 1:11-18) 하나님은 두렵고 표현하기 힘든 분이시며, 결점있는 인간들과 어울리시기에는 너무나 거룩하신 분입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사랑하시기로 선택하시고 우리와 함께 거주하셔서 우리가 당신께로 돌아가 그 영광을 함께 하도록 하셨습니다!

Thoughts on Today's Verse...

As Solomon dedicated the Temple, he realized that this tremendous accomplishment of great beauty was far too insignificant and small to house the Creator of the Universe. But, God did choose to dwell with mortals. That is what the life of Jesus is about (John 1:11-18). God is awesome and beyond description, far too holy to be expected to associate with flawed human beings. As God, however, he has chosen to love us and come and live with us so we can return to him and share in his glory.

내 기도

전능하신 하나님, 최고 주권자 하나님, 당신께서는 제 언어가 표현할 수 있는 만큽보다도 더 웅장하시며 제 마음이 꼭 붙잡을 수 있는 만큼보다도 훨씬 자비로우십니다. 인간의 이해력을 뛰어넘는 당신의 영광에 감사드리고, 당신과 우리사이 엄청난 거리에 다리를 놓아주시는 그 은혜에 감사를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사랑의 아버지, 하나님이 되어 주심에 감사합니다. 예수님 이름으로 찬양합니다. 아멘.

My Prayer...

Almighty God and Sovereign Father, you are more magnificent than my words can describe and more gracious than my heart can fully grasp. Thank you for your glory that is beyond human comprehension and your grace that bridges the awesome distance between us. Thank you, dear Father, for being God. In Jesus' name I praise. Amen.

오늘의 말씀 묵상에서 "오늘의 묵상"과 "내 기도" 부분은 Phil Ware 의 저작물입니다. 문의사항이나 제안이 있으실 경우 phil@verseoftheday.com 로 메일 주시기 바랍니다.

Today's Verse Illustrated


Inspirational illustration of 역대하 6:18

한마디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