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묵상

어제 우리는 구약 성서에서 솔로몬의 성전 봉헌사를 살펴 보았습니다. 믿기지 않을 정도로, 사도 바울은 하나님께서 성령을 통하여 우리 안에 거주하시겠다 하셨다고 단언합니다. 이는 예루살렘 성전에서 장엄하게 거주하시는 것과 똑같습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거룩한 집이 될 수 있는 것은, 엄청난 대가를 치르고 가능해졌습니다 - 그 아들의 죽음이지요! 어찌 우리가 그분의 우리 안에서의 거룩한 임재에 경의를 표시하지 않을 수 있겠습니까? 그분의 은혜에 대한 반응으로서 거룩한 삶을 살지 않을 수 있겠습니까?

Thoughts on Today's Verse...

Yesterday, we were reminded of Solomon's great dedication speech of the Temple in the Old Testament. Incredibly, Paul asserts that God has taken up his dwelling inside of us through his Spirit, just as majestically as he took up his dwelling in the Jerusalem Temple. Our acceptability to God as his holy dwelling came at a great price to him — the death of his Son! How can we refuse to honor his holy presence in us? How can we not live a holy life in response to his grace?

내 기도

사랑하는 아버지, 제 안에 계신 당신 임재의 경이로움을 발견하지 못하는 저를 용서하소서. 당신의 성령의 선물은 찬란한 은혜, 겸손케 하시는 은혜입니다. 아버지 또한 저는 제 몸을 살아있는 제사로, 당신을 기쁘시게, 존귀하게 하는 성전으로서 드리기를 약속드립니다. 동시에, 당신의 거룩한 자녀로서 당신을 기쁘시게, 존귀하게 하기 위해의 성령의 임재와 능력이 필요함을 인정합니다. 저를 이끄시고, 깨끗하게 하시고, 순결하게 하시고, 당신의 성령으로 저를 예수와 같이 빚으시옵소서.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My Prayer...

Forgive me, dear Father, for the times that I have lost sight of the wonder of your presence within me. The gift of your Spirit is a dazzling and humbling grace. Once again, Father, I pledge to present my body as a living sacrifice to please and honor you as your Temple. At the same time, I acknowledge that I need the presence and power of your Holy Spirit to please and honor you as your holy child. Lead me, cleanse me, purify me, and make me like Jesus by your Spirit. In Jesus' name I pray. Amen.

오늘의 말씀 묵상에서 "오늘의 묵상"과 "내 기도" 부분은 Phil Ware 의 저작물입니다. 문의사항이나 제안이 있으실 경우 phil@verseoftheday.com 로 메일 주시기 바랍니다.

Today's Verse Illustrated


Inspirational illustration of 고린도전서 6:19-20

한마디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