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묵상

하나님께서는 신실하십니다! 성경에서 선포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경험했습니다. 사실 우리는 하나님으로부터의 이 약속을 간직하고 있는데, 일이 우리 맘대로 잘 풀리지 않을 때에 더 붙잡게 됩니다. 사탄이 우리를 유혹에 걸려 넘어지게 하거나, 혹은 우리가 연약하거나 반역적으로 굴더라도 다시 용서받고 깨끗하게 될 수 있다는 사실이 위로가 되지 않나요? 하나님께서는 그분께서 죄를 일컫는 방식대로 우리도 그렇게 죄에 대해 표현하기를 원하십니다. (죄를 고백한다는 confess 라는 단어는 문자적으로는 (하나님과) "똑같이 말하다"라는 의미입니다) 놀라운 것은,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용서하시기만 하시는 것이 아닙니다. 그는 우리를 깨끗하게 해주십니다. 우리는 새롭게, 신선하게, 순수하게, 거룩하게 변화되었습니다! 그것은 그냥 신실하시고 공정하신 정도가 아닙니다; 말 그대로 은혜로우신 것입니다.

Thoughts on Today's Verse...

God is faithful! Scripture declares it. We've experienced it. In fact, we cherish this promise from God, especially when things don't turn out as they "should." So when Satan does trip us with temptation, or when we are weak or rebellious, isn't it comforting that we can be forgiven and made clean again? God wants us to call our sin what he calls it. (To "confess" literally means to "say the same" thing about it as God does!) Incredibly, God does more than forgive us. He also cleanses us. We're made new, fresh, pure, and holy once again! That is more than being faithful and just; that's being downright gracious.

내 기도

아버지 하나님, 아버지께서 은혜롭게 용서해주시고 깨끗하게 만들어주시니... 감사를 표현할 적당한 말을 찾기가 어려울 정도입니다. 제가 연약하고 자꾸 넘어지고 반역하는 것이 너무나 죄송할 따름입니다. 아버지를 실망시켜 드려서 많이 후회됩니다. 아버지의 임재 안으로 저를 다시 환영해 주시고 제가 사랑받는 아버지의 자녀라는 것을 다시금 알려주시니 감사드립니다. 과거의 실패들을 딛고 자라나고, 아버지의 독생자 예수님의 거룩하심에 이르도록 장성하게끔 제게 힘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My Prayer...

I do not have the words, Father, to express my appreciation for your gracious forgiveness and cleansing of me. I am deeply sorry for my weakness, my stumbling, and my rebellion. I deeply regret disappointing you. Thank you for welcoming me back into your presence and reminding me that I am your beloved child. Please empower me to grow past my failures and to mature more fully into the holiness of your Son, Jesus, in whose name I pray. Amen.

오늘의 말씀 묵상에서 "오늘의 묵상"과 "내 기도" 부분은 Phil Ware 의 저작물입니다. 문의사항이나 제안이 있으실 경우 phil@verseoftheday.com 로 메일 주시기 바랍니다.

Today's Verse Illustrated


Inspirational illustration of 요한일서 1:9

한마디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