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묵상

지난 수년간은 성도들에게 쉽지 않은 시기였습니다. 전세계의 박해 지수가 언제나 높았습니다. 대량 살인범들은 미국에서 하나님을 믿는 이들을 특별히 표적으로 삼았습니다. 그들은 믿음 때문에 살해당했지만, 그들이 주님께 대해 증언한 것들이 남았으며 우리에게 영감을 줍니다. 우리들이 이런 현실을 마주할 때 여러가지 반응을 보일 수 있는데, 충격받는 것도 있겠지만 그런 반응을 선택할 수는 없습니다. 우선 이것은 매우 오래전 초기 그리스도인 공동체에서부터 있었던 공포였음을 기억해야 합니다. 사실 예수님 시절보다도 훨씬 이전에 생겼고, 당시 유대인 영웅들이 단순한 두가지 이유 때문에 처형되었습니다: 오직 참된 한분이신 하나님을 믿었으며, 유대인이었기 때문이었습니다. 저는 오늘 시편 5장의 말씀에 있는 오래된 기도를 드릴 때가 지금이라고 믿습니다. 우리가 이 기도를 드릴 때에, 다른 이들이 우리에게 어떤 짓을 하든지 간에, 그들이 하나님과 우리 사이를 갈라놓을 수 없으며 하나님께서 보장하시는 미래 안에 있는 구원도 빼앗을 수 없음을 기억합시다.

Thoughts on Today's Verse...

The last several years have not been easy for believers. Persecution around the world is at an all time high. In the United States, mass murderers specifically targeted those who believed in God. Though executed for their faith, their witness to the LORD has been as inspiring. We have many choices when faced with such reality. Shock probably should not be among them. This is an old horror, going back to the earliest days of the Christian community. It actually originated long before the days of Jesus, when our Jewish heroes were persecuted for two simple reasons: they believed in the One true God and they were Jewish. I believe it's time that we start praying this ancient prayer from today's Scripture in Psalm 5 again. When we pray it, let's remember that no matter what others may do to us, they cannot separate us from God and the deliverance he holds for us in his future.

내 기도

전능하신 하나님, 이 세상에 평화의 계절로 축복하여 주시옵소서. 사람들의 증오심을 이용하여 주님의 자녀들을 끔찍한 공포로 괴롭히려는 사탄의 계획을 유예시켜 주시옵소서. 우리가 평화나 박해나 어떤 쪽의 영향을 받든지 간에 용기를 내어서 우리가 믿는 바를 공개하고, 용서하는 데에 관대하며, 소망 속에서 변치 않도록 도와주시옵소서. 아버지 하나님, 마지막으로 기도드리는 것은 아버지를 믿는 믿음 때문에 사랑하는 이들을 순교로 잃게 된 이들을 축복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My Prayer...

Almighty God, please bless our world with a season of peace. Bless us with a respite from the horrors Satan has afflicted on your children through the hatred of men. Give us the courage, in peace or in persecution, to be open about our faith, generous with our forgiveness, and steadfast in our hope. Finally, Father, please bless those whose loved ones were martyred because of their faith in you. In Jesus' name I pray. Amen.

오늘의 말씀 묵상에서 "오늘의 묵상"과 "내 기도" 부분은 Phil Ware 의 저작물입니다. 문의사항이나 제안이 있으실 경우 phil@verseoftheday.com 로 메일 주시기 바랍니다.

Today's Verse Illustrated


Inspirational illustration of 시편 5:11

한마디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