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묵상

하나님께서는 태워 없애는 불이시므로 그를 존경하며 예배해야 합니다! 음... 도대체 무슨 뜻일까요? 그분의 거룩하심에 초점을 맞춘 말일까요? 그분의 심판을 경고한 것일까요? 그분의 순수성을 표현한 것일까요? 네, 네, 네, 다 맞습니다! 여러분도 아시겠지만 하나님께서는 거룩하시고 순전하시고 의로우십니다. 우리들의 불완전함, 흠집들, 실패들, 죄들이 그분의 완전함 앞에서 너무 또렷하게 드러날 뿐입니다. 하지만 그의 거룩한 불로 우리를 다 파괴시켜버리는 대신에, 우리를 새롭고 깨끗하고 예전과 다르게 만드실 수 있으십니다. 예수님 덕분에 하나님 옆에 가까이 다가갈 수 있을 뿐더러, 이 세상에서 예수님의 삶을 살아갈 때에 하나님과 함께 할 수도 있습니다(히브리서 13장 참고). 사랑하는 친구 여러분, 그것이 바로 하나님을 존경하며 예배드리는 최고의 방법입니다!

Thoughts on Today's Verse...

We should worship God with reverence because he is a consuming fire! Mmm. What does that mean? Is the focus on his holiness? Does this warn of judgment? Is this an expression of his purity? Yes, YES, YES! You see, God is holy and pure and righteous. Our imperfections, flaws, failures, and sins stand out glaringly in comparison to his perfection. Yet rather than destroying us with his holy fire. He can make us new and clean and more than what we once were. So not only can we draw near to him because of Jesus, we can stay near him as we live Jesus' life in our world (see Hebrews 13). That, dear friend, is reverential worship at its finest!

내 기도

의로우시며 거룩하신 하나님, 제 죄와, 담대함이 부족한 것과, 또 믿음을 실천에 옮기지 않음을 용서해 주시옵소서. 주님의 거룩하심을 타협하는 대신에, 주님의 독생자를 희생시키셔서 그 은혜로 저를 순전하고 순수하게 만드셨으니 제가 주님 앞에 나아올 수 있게 되어 감사드립니다. 이번 주를 살아갈 때에, 주님의 거룩하심이 제 행위들에서 높여지고 제 성품 속에서 반영되기를 원합니다. 나의 주이시며 구원자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이것을 간구합니다.아멘.

My Prayer...

Righteous and holy God, please forgive me for my sin, my lack of boldness, and my unexercised faith. Thank you for not compromising your holiness, but, instead, sacrificing your Son to perfect and purify me by your grace so I can come before you. As I live this week, may your holiness be exalted by my conduct and reflected in my character. I ask this in the name of Jesus Christ, my Lord and Savior. Amen.

오늘의 말씀 묵상에서 "오늘의 묵상"과 "내 기도" 부분은 Phil Ware 의 저작물입니다. 문의사항이나 제안이 있으실 경우 phil@verseoftheday.com 로 메일 주시기 바랍니다.

Today's Verse Illustrated


Inspirational illustration of 히브리서 12:29

한마디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