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묵상

하나님께서는 우리들이 하나님 자신의 성품과 뜻을 닮기 원하십니다. 하나님은 나눠주시는 분이십니다. 우리를 후하게 축복하시기를 즐겨하시는 분이십니다. 우리도 그렇게 똑같이 하기를 주문하시는 것입니다. 우리가 다니는 교회나 선교단체들을 임의대로 후원하기 위해서만 나누는 것은 아닙니다. 나눔 혹은 주는것(giving)은 하나님과 닮기 위한 성품 변화의 일부분이며, 은혜로우신 하나님의 일하심에 대한 우리의 충성, 의지, 우선순위를 표현하는 가장 진실한 방법 중 하나일 것입니다.

내 기도

아버지께서 제게 나누어주신 풍족함을 구두쇠처럼 놓지 않았던 때를 용서해 주십시오. 제가 축복의 통로가 되도록 해 주십시오. 제가 가진 모든 것은 아버지의 것임을 압니다. 아버지께서 원하시는 방식으로 사용하도록 도와주십시오.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오늘의 말씀 묵상에서 "오늘의 묵상"과 "내 기도" 부분은 Phil Ware 의 저작물입니다. 문의사항이나 제안이 있으실 경우 [email protected] 로 메일 주시기 바랍니다.

한마디 남기기

Important Announcement! Soon posting comments below will be done using Disqus (not facebook). — Learn More About This Ch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