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묵상

이 말씀에 나오는 두가지 개념은 서로 상충되거나, 적어도 연결된 것 같지가 않습니다. 하나님의 이름이 우리가 지구라고 부르는 평범한 공간에서 위엄이 넘치는데 반해, 동시에 가장 높은 하늘보다도 높이 영광스러우시다는 겁니다. 하늘과 땅, 두 다른 세상의 충돌되는 모습은 이스라엘의 역사 속에서도 나타났고, 예수님의 삶, 죽음, 부활에서도 뚜렷이 나타났지요. 우리가 이 땅에서 주 하나님의 위엄을 담대하게 선포하였기 때문에, 우리는 다가올 어느날, 하늘들의 영광을 함께 누릴 것입니다.

Thoughts on Today's Verse...

These two concepts seem to be contradictory, or at least unconnected. On the one hand, God's name is majestic in this plain ol' transitory space we call earth, but at the same time he is glorious and above the highest heavens. This collision of different worlds is played out in the life of Israel. It is made clear in the life, death, and resurrection of Jesus. It will be made glorious in us, who will one day share in the glory of the heavens because we have boldly declared the majesty of our LORD God on earth!

내 기도

사랑하는 아버지, 제가 이 땅에서 당신을 존귀하게 하며 신앙을 고백한다면, 당신의 보좌앞에 서는 그날에 저를 높이시고 당신의 천사들 앞에서 제 이름을 부르시기로 한 예수님의 약속을 감사드립니다. 예수님 이름으로 감사드립니다. 아멘.

My Prayer...

Thank you, dear Father, for Jesus' promise that if I honor you and confess him on this earth, you will gladly honor me and call my name in the presence of your angels when the time comes for me to stand before your throne. In Jesus' name I thank you. Amen.

오늘의 말씀 묵상에서 "오늘의 묵상"과 "내 기도" 부분은 Phil Ware 의 저작물입니다. 문의사항이나 제안이 있으실 경우 phil@verseoftheday.com 로 메일 주시기 바랍니다.

Today's Verse Illustrated


Inspirational illustration of 시편 8:1

한마디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