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묵상

50년 전쯤 디트리히 본회퍼가 말하기를, 은혜가 너무 값싸게 변질되었다고 표현했습니다. 오늘날이라면 그가 어떻게 표현할지 모르겠습니다. 저는 주님의 은혜에 대만족이지만, 그 은혜를 주시기 위해 치르셔야 했던 대가는 너무 끔찍했던 것같습니다. 참으로 이해할 수 없는 것은, 사람들이 은혜받았다고 그렇게나 자주 말하면서도, 그런 은혜를 주신 분의 성품을 전혀 닮지 못하는 현상입니다. 사무엘을 통해 주신 오늘 말씀은 맹렬합니다. 하지만 제 생각에는 은혜를 찬미하는 승리의 노래 가사에 오늘의 말씀도 역시 넣어야 한다고 봅니다. 아시겠지만, 참된 은혜는 우리를 변화시킵니다. 그 은혜는 우리가 더욱 관대하게 되어서, 은혜를 주는 사람처럼 변화되도록 만듭니다. 그렇지 못하다면, 은혜라고 부르는 그것은 에너지를 잃고, 힘도 없으며, 거짓된 은혜입니다. 바울은 그렇게 하나님의 참된 능력을 부인하는 이들을 지칭하기도 했습니다(디모데후서 3:5). 우리가 가져야 할 덕목의 리스트에 다시금 순종이라고 써넣고, 경건의 다락방에 파묻힌 순종을 꺼내어 빛을 보이도록 합시다.

Thoughts on Today's Verse...

Dietrich Bonhoeffer said more than 50 years ago that grace had become cheapened. I wonder what he would say today? I'm all for grace, but I'm horrified at the cost by which it came. I can't for the life of me understand how we can so often claim to have received it and yet bear no resemblance in character to the one who gave it. God's Word through Samuel is a harsh one. Yet it is one that I believe we must include in our triumphant song of grace. You see, true grace changes us. It will make us gracious and more like the Grace-giver himself. If not, what we call grace is impotent, powerless, and false. Paul called this a form of religion that denied God's true power in us (2 Timothy 3:5). Let's return obedience back to the pantheon of virtues and rescue it from the attic of our religious past.

내 기도

아버지 하나님, 제 죄에 대해 실망하시지만 그래도 아버지의 은혜가 여전히 그 죄를 덮어 흐른다는 것을 압니다. 하지만 아버지 하나님, 저는 "절대로" 그 은혜를 당연하게 생각하지 않겠습니다. 제가 겪는 가장 깊은 싸움과, 포기하고 싶어하는 부분도 아버지와 제가 잘 알고 있습니다. 성령을 통해 제 안에 아버지의 완전함을 빚어주셔서 나의 주 예수님을 더욱 더 닮아서 동화되도록 도와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My Prayer...

Father, I know that you are disappointed with my sin and yet your grace still flows and covers it. But Father, I NEVER want to presume on that grace. You and I know the deepest struggles of my character and the things I only want to "kinda" give up. Please work your perfection in me through the Holy Spirit, conforming me to be more and more to be like my Savior Jesus, in whose name I pray. Amen.

오늘의 말씀 묵상에서 "오늘의 묵상"과 "내 기도" 부분은 Phil Ware 의 저작물입니다. 문의사항이나 제안이 있으실 경우 phil@verseoftheday.com 로 메일 주시기 바랍니다.

Today's Verse Illustrated


Inspirational illustration of 사무엘상 12:15

한마디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