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묵상

혀에 브레이크를 걸으십시오; 귀에는 액셀을 밟으십시오. 성난 이메일 내용은 삼일동안 붙잡아두시고 또 읽고 또 수정해서 그 후에야 보내십시오. 여러분의 입을 다물고 귀는 열어두십시오. 우리가 그것을 실행만 한다면, 우리의 그리스도인 모임이 더욱 축복받지 않겠습니까!

내 기도

거룩하신 능력의 하나님, 주님은 믿을 수 없이 위대하시며 제 이해력을 훨씬 뛰어넘는 분이십니다. 저를 포함한 주님의 자녀들이 쏟아낸 쓸데없고 무의미하며 상처주는 말들을 어떻게 참으셨는지 저는 이해할 수 없습니다. 성령께서 제 마음을 만지셔서 상처주는 어떤 말이라도 제 입술에서 나오지 않도록 지켜 주시옵소서. 제 마음이 주님 마음을 닮듯 제 목소리도 그렇게 주님을 닮기 원합니다.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오늘의 말씀 묵상에서 "오늘의 묵상"과 "내 기도" 부분은 Phil Ware 의 저작물입니다. 문의사항이나 제안이 있으실 경우 [email protected] 로 메일 주시기 바랍니다.

한마디 남기기

Important Announcement! Soon posting comments below will be done using Disqus (not facebook). — Learn More About This Change